토지라고 해서 다 집을 지을수 있는것은 아니다.

July 21, 2017

 

 

집터로 쓸수 없는 땅!

토지라고 해서 모두다 집을 지을수 있는것이 아니고. 집터로 쓰기 곤란한 땅이 있다.

1. 늪지, 천변, 연못, 호수를 매립한 땅

이러한 곳은 물이 드는 곳으로 집에 습기가 많아
집의 수명과 거주하는 사람의 건강에 치명적인 영향을 끼친다.
본래 습지에는 무성한 풀이 자라있을 것인데 이를 제거하지 않고 그대로 객토 한다든가
다른 곳에서 가져온 흙으로 덮음하는 경우가 많다.
습기도 많은데다가 물풀들이 섞어서 내는 독성의 가스가 집으로스며들어
가족들이 병자 또는 신체 허약자가 되게 한다.
아무리 좋은 생토를 가져다 보토를 했다 하더라도 이러한 곳은 피하는 것이 최선의 방법이다.

2. 골짜기를 보토한 땅

골짜기에 옹벽을 쌓고 흙을 메워 택지를 개발한 곳은지반이 약할 뿐만 아니라 엄청난 수맥을 받는다.
골짜기는 본래 물이 흐르는 곳이다.
복토를 했다 하더라도 지하로 스며든 물들은 본래 물길인 골짜기로 모여들어 흐르게 된다.
토사 유출로 지반의 침하가 우려되고 심한 즉 건물 붕괴의 위험이 있다.
골짜기는 바람도 유통되었던 곳이다.
바람이 옹벽에 부딪쳐 회오리나 광풍으로 변할수 있다.
이러한 곳은 사람이 오래 살 곳이 못 된다.
오래 산 즉 요통과 두통 등 병에 시달리고 건강과 의욕 상실로 일의 성과가 없다.
결국 파산하는 흉한 택지다

3. 큰 공장이 서 있던 땅

큰 공장이 있던 자리는 기계 돌아가는 진동으로 인하여오랜 시간 지기가 흔들렸기 때문에
기가 흩어졌을 확률이 높다.
아무리 단단한 혈지라도 지기가 흔들렸으면 이미 죽은 땅이나 마찬가지다.
또 공장의 폐수나 오염 물질로 인하여 토양이 섞어버릴수도 있다.
불가피하여 이러한 곳에 집을 지을 때는 깨끗한 흙이 나올 때까지 파내고,
좋은 객토로 보토한 다음 다지기를 철저히 해주어야 한다.

4. 재래식 화장실, 축사, 두엄, 쓰레기 매립지였던 땅

재래식 화장실이나 축사, 퇴비와 축사의 배설물을 쌓아 놓았던
두엄, 쓰레기 매립지 등은 악취와 부패 가스로 나쁜 영향을 주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그러나 불가피할 경우는 오물이 쓰며든 곳까지 완전히 흙을 파낸 다음
깨끗한 생토로 보토하여 다지기를 철저히 해주어야 한다.

5. 고목이나 큰 나무가 서있던 땅

오래된 고목이나 큰 나무가 서 있던 땅은 나무 뿌리가
땅속으로 뻗어 지기를 다 파헤쳐 버렸을 가능성이 크다.
비록 나무는 잘랐다 하더라도 뿌리가 남아 있을 수 있다.
나무 뿌리가 있는 곳으로 물이 스며들고 바람이 들어
가족 중에 정신질환자가 나오는 등  좋지 않은 일이 자주 발생한다.
또 큰 나무가 있는 집터는 무성한 나뭇가지로 양기인 햇빛을 차단할 뿐 아니라
각종 곤충이나 해충들이 붙어 질병을 일으킬 수도 있다.

6. 암석이나 자갈이 많은 땅

바위나 돌멩이들이 날카롭고 뾰족뾰족하게 있는 땅은 살기가 있으므로 집터로 옮지 않다.
아직 탈살이 덜 된 곳으로 지기 역시 날카롭고 예리하게 작용한다.
이러한 곳에 집을 짓고 오래 살면 큰 흉화를 당할수 있다
.

7. 점토가 많아 질퍽거리는 땅

끈끈하게 찰 진 점토질의 토양은 배수가 되지 않아 습기가 많고 질퍽거린다.
항상 음습하므로 건강을 헤치기 쉽고 각종 병에 자주 걸린다.
자고 일어나면 개운하지 않고 몸이 무겁다.
이러한 곳에 오래 살면 의욕이 떨어져 일의 성과를 기대할수 없다.
결국 파산하고 단명한다.

8. 먼지가 자주 일어나고 부석부석한 땅

미세한 입자의 흙으로 바람이 불면 뿌옇게 먼지로 되었다가
비가 오면 곤죽이 되어 질퍽거리는 땅이다.
비록 풍화가 잘돼 미세한 입자로 되었으나
흙에 생기가 없다보니 서로 결합을 못했다.
건조했을 때 밟아보면 신발이 푹푹 빠져 자국이 남는다.
이러한 곳은 지기가 없는 곳으로 집을 지으면 발전이 없다.

" 가족을 생각하는 집짓기의 기초가 될 토지 선택
주변여건 및 지형지물을 꼼꼼히 체크한후 선택하시길 바랍니다. "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주식회사 해토하우징 : 경기도 용인시 신수로767 분당수지 유타워 A동 315-1호 | 상담전화 : 010-2328-4759
사업자 등록번호 : 627-81-00110  |  대표이사 : 박성진  |  개인정보책임자 : 한광일  |  FAX : 070-8677-0306
Copyright (C) 2017 Haeto Housing. all right reserved.  [개인정보취급방침]

  • face
  • insta
  • naver
  • kakao
This site was designed with the
.com
website builder. Create your website today.
Start Now